입지환경

입지환경

2호선과 7호선을 모두 이용할 수 있는 서울지하철 황금라인 건대입구역 바로 앞으로 역세권을 뛰어넘는 진정한 초 역세권 입지.

Back To Top